호텔스닷컴, 일본 벚꽃여행 7선 소개

문주용 기자l승인2019.03.14 15:13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오피니언뉴스=문주용 기자] 국내외 벚꽃 명소를 여행하는 시즌이 돌아왔다. 추위에 움추렸던 마음을 일거에 날려보내고 화려한 봄을 맞을 채비를 하는 시즌이다. 벚꽃으로 유명한 일본 여행에 대한 관심도 높아지고 있다.

일본에서 대표 전통 축제 중 하나인 ‘하나미(花見)’는 여러 사람이 모여 맛있는 먹거리와 함께 분홍빛으로 만개한 벚꽃을 즐기는 축제다. 봄철만 되면 하나미를 경험하기 위해 전 세계 수천명의 여행객들이 일본에 몰려들 정도다. 

▲ 여행객들이 일본 벚꽃을 구경하고 있다. 사진제공=호텔스닷컴


최근 일본 호텔 업계는 벚꽃을 테마로 한 애프터눈티와 스파, 호텔룸 등의 서비스를 제공하는 상품을 내놓고 있다. 

호텔스닷컴은 실내 벚꽃놀이를 즐길 수 있는 일본 지역 숙박을 합리적인 가격에 제공하는 ‘일본 호텔 특가 상품’ 프로모션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이번 프로모션을 이용하면 실내 벚꽃놀이를 체험할 수 있는 다양한 숙박 특가 상품은 물론, 도쿄, 오사카, 후쿠오카 등에 위치한 호텔들을 최대 75%까지 할인된 가격에 고를 수 있다고 호텔스닷컴은 밝혔다. 

호텔스닷컴은 실내 벚꽃놀이를 즐기기에 최적화된 일본 내 숙박 7선을 소개한다.

◇안다즈 도쿄 토라노몬 힐스 - 컨셉트 바이 하얏트, 도쿄(Andaz Tokyo Toranomon Hills - a concept by Hyatt)

안다스 도쿄 토라노몬 힐스는 봄을 맞이해 지상 250m에 달하는 옥상 바를 화려한 벚꽃 정원으로 탈바꿈시켰다. 올해는 교토산 채소, 벚꽃 풍미를 가미한 해산물 및 렐리시와 더불어 벚꽃을 테마로 한 몽블랑 케이크, 치즈 타르트, 마카롱 등의 디저트를 제공한다. 안다즈 도쿄 토라노몬 힐스의 벚꽃 테마 패키지는 3월 29일부터 31일, 4월 5일부터 7일, 4월 12일부터 14일까지 제공된다.

◇호텔 한큐 인터내셔널, 오사카(Hotel Hankyu International)
 
‘먹스타그램’이 중요한 여행객이라면 호텔 한큐 인터내셔널 2층에 위치한 파테르 티 라운지에서 제공하는 벚꽃 파르페를 추천한다. 같은 층에 위치한 ‘세레스 바’에서는 우아한 벚꽃 칵테일까지 만나볼 수 있다. 화이트 와인과 달콤한 벚꽃 주류로 만든 이 칵테일 또한 먹기에는 아까운 비주얼을 가지고 있다. 

◇호텔 카미노유 온센, 카이(Hotel Kaminoyu Onsen)

호텔 카미노유 온센에서는 그림 같은 노천탕에서 반신욕을 즐기며 벚꽃을 감상할 수 있다. 100그루의 벚꽃나무가 만발한 이 호텔의 정원은 다른 계절보다 봄철에 더욱더 멋진 광경을 선사한다. 특히 다양한 노천 옵션을 제공하는만큼 가족, 친구, 커플 여행객 모두에게 두루 어울리는 점도 매력 포인트다.

◇파크 호텔 도쿄, 도쿄(Park Hotel Tokyo)
 
파크 호텔 도쿄의 ‘벚꽃룸’은 벚꽃이 만개한 진 풍경을 이름 그대로 객실 안에서 만날 수 있다. 일본인 아티스트 히로코 오타케(Hiroko Otake)가 디자인한 벚꽃룸은 봄 한철 흐드러지게 폈다가 지는 벚꽃의 아름다움을 잘 담아냈다. 나비를 연상하게 하는 꽃잎들과 고독히 놓인 벚나무가 객실에 발을 들여놓는 순간부터 여행객을 사로잡는다.

◇샹그릴라 호텔 도쿄, 도쿄(Shangri-La Hotel, Tokyo)
 
샹그릴라 호텔 도쿄에서는 두 눈뿐만 아니라 온몸이 황홀한 벚꽃 놀이를 즐길 수 있다. 호텔 내 치 스파(CHI Spa)에서는 정통 일본식 트리트먼트 서비스 외에도 벚꽃 에센셜 오일을 사용하는 영양 목욕 스크럽, 파라핀 랩, 사우나 및 편안한 마사지로 지친 심신을 달랠 수 있다. 벚꽃 테마의 스파 트리트먼트는 3월 1일부터 5월 31일까지 이용가능하다.

◇야수라기노 베테이 쉬키테이, 후지요시다(Yasuragino Bettei Shikitei)

벚꽃놀이에서 빠질 수 없는 ‘인생샷’을 찍고자 하는 여행객이라면 야수라기노 베테이 쉬키테이의 ‘벚꽃 잔디’도 훌륭한 추억거리가 될 만하다. 매년 4월 하순부터 5월 초순에 일명 ‘시바 사쿠라’로 알려진 밝은 분홍빛 이끼가 후지산 부근에 피어난다. 새하얀 눈이 덮인 후지산의 산봉우리와 대조되는 이 아름다운 분홍빛 들판을 만나볼 수 있는 야수라기노 베테이 쉬키테이는 인생샷과 편안한 휴식, 두마리 토끼를 잡을 수 있는 장소로 더없이 완벽한 곳이다.

◇소와카, 교토(Sowaka)
 
밤에 즐기는 벚꽃놀이는 낮과는 또다른 분위기와 느낌을 선사한다. 소와카는 교토에서 가장 오래된 정원인 마루야마 공원(Maruyama Goen)과 도보 20분거리에 위치하고 있다. 마루야마 공원을 밤에 찾는다면 화려한 조명을 받는 800그루의 벚꽃 나무들이 만개해있는 이색적인 장관을 만나볼 수 있다.


문주용 기자  pinetreemoon@opinionnews.co.kr
<저작권자 © 오피니언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문주용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여백
회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여의대방로 65길10 유니온타워 601-602호  |  대표전화 : 02-784-3006   |  팩스 : 02-784-3008
등록번호 : 서울 , 자00502  |  발행·편집인 : 문주용  |  청소년보호책임자 : 한동수 Copyright © 2019 오피니언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