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글, 직원 20% 재택근무 허용...복귀지침 완화
상태바
구글, 직원 20% 재택근무 허용...복귀지침 완화
  • 김지은 기자
  • 승인 2021.05.06 09: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순다르 피차이 "20%는 재택..20%는 다른 지역 사무실서 원격근무 가능"
"나머지 60%는 일주일에 며칠간 사무실 근무"
구글의 모기업인 알파벳의 순다르 피차이 최고경영자(CEO)가 완화된 사무실 복귀 지침을 직원들에게 전했다. 사진=연합뉴스
구글 모기업인 알파벳의 순다르 피차이 최고경영자(CEO)가 완화된 사무실 복귀 지침을 직원들에게 전했다. 사진=연합뉴스

[오피니언뉴스=김지은 기자] 구글이 사무실 복귀 지침을 완화했다. 

5일(현지시간) CNBC에 따르면, 구글 모기업 알파벳의 순다르 피차이 최고경영자(CEO)는 이날 직원들에게 보낸 이메일을 통해 "전체 직원의 20%는 재택근무를 할 수 있고, 또 다른 20%는 근무 부서가 아닌 다른 지역 사무실로 출근해 원격 근무를 할 수 있다"고 밝혔다. 

또 "나머지 60%는 일주일에 며칠 동안 사무실로 출근해 일할 것으로 예상한다"고 밝혔다. 

앞서 구글은 지난해 12월 일주일에 3일은 직원들이 다시 사무실에서 일하도록 하겠다고 밝힌 바 있으며, 지난달에는 지역별 상황에 맞춰 사무실 근무를 재개하겠다고 언급했다. 

CNBC는 "구글은 이전에는 엄격한 사무실 복귀 지침을 취했으나, 다른 기술기업들이 더 큰 유연성을 제공하는 상황에서 구글 역시 접근 방식을 완화시키고 있다"고 보도했다. 

앞서 미 결제기업인 스퀘어와 호주 시드니 기반의 소프트웨어 업체인 아틀라시안 등은 대부분의 직원들이 집에서 근무할 수 있도록 허용한 바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