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전자, ’오늘은 어린이날 행사’ 개최...ESG 경영 실천
상태바
LG전자, ’오늘은 어린이날 행사’ 개최...ESG 경영 실천
  • 양현우 기자
  • 승인 2024.05.03 1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LG전자 임직원과 장애 아동·청소년이 ‘오늘은 어린이날 행사’에 참여해 신체활동 프로그램을 하고 있다. 사진제공=LG전자

[오피니언뉴스=양현우 기자] LG전자 임직원들이 ‘오늘은 어린이날 행사’을 열고 ESG 경영 실천에 나섰다.

LG전자는 지난 2일 서울시 강동구에 위치한 암사재활원을 찾아 ‘오늘은 어린이날 행사’를 열었다고 3일 밝혔다. 이날 행사에는 사전 신청한 LG전자 임직원과 ‘라이프스굿 봉사단’ 및 ESG 대학생 아카데미 구성원, 장애 아동·청소년 등 총 70여 명이 참여했다.

LG전자는 지난 2014년부터 10년째 암사재활원과 인연을 이어오고 있다. 암사재활원은 대한사회복지회에서 운영하는 장애인복지시설로, 중증장애 아동·청소년들에게 안정적인 주거 환경과 의료 및 사회 재활 서비스 등을 지원한다.

이번 행사에 장애 아동·청소년 신체 활동을 위해 ▲작은 운동회 ▲나만의 휠체어 꾸미기 ▲어린이날 선물 나눔 ▲점심 특식 등 진행했다. 봉사자와 장애 아동·청소년이 함께 유대감을 쌓는 활동을 했다.

특히 이번 행사는 LG전자 임직원들의 자발적 참여로 모인 ‘기부메뉴’ 후원금으로 진행해 의미를 더했다. 지난 2011년 시작한 ‘기부메뉴’는 국내 전 사업장 사내 식당에서 짝수달 두 번째 수요일마다 제공하는 원가를 낮춘 식단으로, 임직원이 식단을 선택할 때마다 500원씩 적립해 봉사활동에 활용한다. 지난해까지 누적 참여자는 67만 명을 넘었고, 적립금은 약 3억 원에 이른다.

이날 행사에 참여한 허경재 LG전자 VS사업본부 책임은 “일년에 하루지만 어린이날만큼은 암사재활원 소속 아동들에게 따뜻하고 즐거운 기억을 만들어주고 싶어 지난 2014년부터 봉사활동에 참여해왔다”며 “10년간 꾸준히 만나면서 서로 정도 많이 들다 보니, 이제 아이들이 먼저 ‘내년에도 만나자’며 인사를 건넬 때 큰 감동을 느낀다”고 말했다.

한편 LG전자는 ESG 경영비전 ‘모두의 더 나은 삶(Better Life for All)’을 목표로 장애 아동·청소년을 위한 활동을 다양하게 펼치고 있다. 지난해부터 느린 학습자나 발달장애 아동 등이 가전제품을 쉽고 안전하게 사용할 수 있도록 ‘쉬운 글 도서’를 발행하고 있으며, 2017년부터는 ‘글로벌장애청소년IT챌린지’를 열어 장애 청소년들의 정보활용능력을 높이고 사회 진출 기반을 마련할 수 있도록 돕고 있다.

Tag
#LG전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