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스피, 2620선 하락 마감...SK하이닉스 1분기 '어닝서프라이즈'에도 5%대 약세
상태바
코스피, 2620선 하락 마감...SK하이닉스 1분기 '어닝서프라이즈'에도 5%대 약세
  • 이예한 기자
  • 승인 2024.04.25 16: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삼성전자(-2.93%)·SK하이닉스(-5.12%) 약세
코스닥, 1.04% 하락한 853.26 기록
사진=연합뉴스
코스피는 25일 2628.62를 기록했다. 사진=연합뉴스

[오피니언뉴스=이예한 기자] 국내증시는 25일 나란히 하락하면서 장을 종료했다. 코스피는 외국인과 기관의 순매도 속 1% 넘게 떨어지면서 2620선에서 거래를 마쳤다. 코스닥도 1%대 약세로 850선까지 내려앉은 모습이다.

코스피는 전 거래일 대비(2675.75) 1.76% 내린 2628.62를 기록했다. 외국인과 기관은 각각 3132억원, 5390억원 순매도했고 개인은 8711억원 순매수했다. 

이경민 대신증권 연구원은 "엔화 약세와 연동해 원화가 동반 약세를 보였고, 달러는 강세 전환하면서 위험자산 선호심리가 둔화됐다"라고 밝혔다. 이어 "한편 미국채 10년물 금리는 4.65% 강세를 지속해 투자심리가 위축됐고, 외국인은 현·선물 시장에서 모두 순매도세로 전환했다"라고 덧붙였다.

시가총액 상위 종목 중 SK하이닉스는 이날 1분기 호실적을 발표했지만 미국 증시에서 엔비디아가 3% 넘게 떨어진 것에 영향을 받아 5%대의 약세를 보였다. SK하이닉스는 25일 5.12%(-9200원) 내린 17만 600원에 거래를 마쳤다. 

SK하이닉스는 이날 개장 전 올해 1분기 매출 12조 4296억원, 영업이익 2조 8860억원을 기록했다고 밝혔다. 전년 동기대비 매출은 144% 증가해 역대 1분기 최대 실적을 기록했고 영업이익은 흑자로 전환했다. 직전 분기와 비교하면 영업이익은 734% 급증했다. 이는 시장 전망치를 상회하는 어닝서프라이즈다.

미국 인공지능(AI) 반도체 대장주 엔비디아는 24일(현지시간) 전 거래일보다 3.33% 하락해 796.77달러에 거래를 마쳤다. 시가총액도 2조 달러가 재붕괴됐다.

LG에너지솔루션은 1분기 부진한 실적을 발표하면서 3.25%(1만 2500원) 내린 37만 2500원에 거래됐다. LG에너지솔루션은 올해 1분기 연결기준 매출액 6조 1287억원, 영업이익 1573억원을 기록했다고 공시했다. 전년 동기 대비 각각 29.9%, 75.2% 감소한 수준이다.

여기에 미국 인플레이션 감축법(IRA) 관련 생산세액공제(AMPC) 혜택으로 LG에너지솔루션이 수령한 금액이 1889억원임을 제외하면, 영업손실 316억원을 기록해 사실상 적자 전환한 셈이다. 

이외에 삼성바이오로직스(-1.27%), 삼성전자우(-1.99%), 현대차(-0.99%), 셀트리온(-1.17%), POSCO홀딩스(-0.88%), NAVER(-0.54%), 삼성SDI(-2.01%), 삼성물산(-0.20%) 등이 하락했다. 반면 기아(0.34%), KB금융(0.58%) 등은 오름세를 보였다.

코스닥은 전 거래일 대비(862.23) 1.04% 내린 853.26을 기록했다. 외국인과 기관은 각각 2443억원, 648억원 팔아치운 반면 개인은 3194억원 사들였다.

코스닥 종목 중 에코프로는 액면분할 후 첫날인 25일 주가 4.55%(4700원) 강세로 10만 8100원에 거래를 마쳤다. 에코프로는 지난달 28일 주주총회에서 주식을 5분의 1로 액면분할하는 내용의 정관 변경을 결의했고 지난 9일부터 24일까지 주식 매매 거래를 정지한 뒤 이날부터 거래를 재개했다. 

액면분할은 주당 가격을 낮춰 소액주주의 접근성을 높이는 효과가 있어 주주 친화 정책으로 꼽힌다. 에코프로는 이번 액면분할을 통해 거래를 촉진하고 주주 가치를 높일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외에 HLB(1.01%), 엔켐(2.36%) 등이 상승했다. 에코프로비엠(-4.68%), 알테오젠(-2.58%), 리노공업(-2.14%), 셀트리온제약(-1.31%), 레인보우로보틱스(-1.15%), HPSP(-4.84%), 이오테크닉스(-5.00%), 휴젤(-0.72%), 삼천당제약(-3.50%) 등이 줄줄이 하락했다.

서울 외환시장에서 원·달러 환율은 전 거래일 종가보다 5.80원(0.42%) 오른 1375원에 거래를 마쳤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