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픈AI CEO 샘 올트먼, 억만장자 대열 합류"
상태바
"오픈AI CEO 샘 올트먼, 억만장자 대열 합류"
  • 이상석 기자
  • 승인 2024.04.09 08: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포브스는 올트먼의 자산 가치를 10억 달러(약 1조3500억원)로 집계하며 자체 조사한 전 세계 부자 순위 가운데 2692위에 랭크됐다고 전했다. 사진=AFP/연합
포브스는 올트먼의 자산 가치를 10억 달러(약 1조3500억원)로 집계하며 자체 조사한 전 세계 부자 순위 가운데 2692위에 랭크됐다고 전했다. 사진=AFP/연합

[오피니언뉴스=이상석 기자] 챗GPT 개발사 오픈AI 최고경영자(CEO) 샘 올트먼이 억만장자(billionaire) 대열에 합류했다고 포브스가 8일(현지시간) 밝혔다.

포브스는 올트먼의 자산 가치를 10억 달러(약 1조3500억원)로 집계하며 자체 조사한 전 세계 부자 순위 가운데 2692위에 랭크됐다고 전했다.

올트먼의 자산은 대부분 투자 수익에 따른 것으로 분석됐다.

올트먼은 오픈AI CEO를 맡기 전 세계 최고의 스타트업 액셀러레이터 중 하나로 꼽히는 와이(Y) 콤비네이터를 이끌며 다수의 스타트업에 투자했다.

올트먼은 지난달 뉴욕 증시에 상장한 미국 사회관계망서비스(SNS) 기업 레딧 지분을 7.6% 보유한 최대 주주 중 한 명이다.

레딧의 주가는 상장 후 급등해 올트먼의 지분 가치는 전 거래일까지 6000억 달러(약 8000억원)에 달하는 것으로 추정되고 있다.

올트먼은 또 온라인 지급결제업체 스트라이프와 핵융합 스타트업 헬리온 등의 지분도 보유한 것으로 알려져 있다.

포브스는 올트먼이 캘리포니아와 하와이에도 부동산을 갖고 있다며 올트먼의 재산은 공개된 서류와 자체 조사를 통해 추정했다고 설명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