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금융, 취준생과 토크콘서트...진옥동 회장 “주관·의식 단단한 청년 돼 주길”
상태바
신한금융, 취준생과 토크콘서트...진옥동 회장 “주관·의식 단단한 청년 돼 주길”
  • 박준호 기자
  • 승인 2024.04.04 16: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고용노동부와 취업준비생 애로사항 청취·격려 나서
신한금융 "현장의 소리 바탕으로 지원 사업 범위 확대"
서울 중구 명동의 신한금융그룹 본사. 사진 제공=신한은행
서울 중구 명동의 신한금융그룹 본사. 사진 제공=신한은행

[오피니언뉴스=박준호 기자] 신한금융희망재단은 4일 서울 중구의 신한금융그룹 본사에서 고용노동부와 함께 30명의 취업준비 청년들을 초청해 ‘청년응원 간담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신한금융은 지난해 9월 고용노동부와 업무협약을 체결해 저소득 가구 청년들의 취업준비를 위한 수도권 정주비, 학습공간 이용비 등을 지원하는 ‘신한이 청년을 응원해’ 사업을 진행하고 있다.

이날 간담회에서는 진옥동 신한금융 회장 겸 신한금융희망재단 이사장과 이정식 고용노동부 장관이 ‘신한이 청년을 응원해’ 사업에 참여하고 있는 청년들의 소감과 애로사항을 듣고 실질적인 취업지원 방안 모색과 조언을 전하는 시간을 가졌다.

이소영 한국마이크로소프트 이사를 연사로 초청해 기업이 바라는 인재상과 조직문화를 주제로 취업 특강도 진행했다. 

이정식 장관은 “이번 간담회로 취업을 위해 노력하고 있는 청년들과 직접 소통할 수 있어 기쁘다”며 “고용노동부는 국민내일배움카드를 포함해 다양한 취업훈련 과정을 운영하고 있으며 앞으로도 신한금융과 협력해 청년들의 취업을 위해 적극적으로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진옥동 이사장은 “오늘 접한 취업준비 청년들의 애로사항들을 ‘신한이 청년을 응원해’ 사업에 적극 반영하겠다”며 “신한금융은 단단한 주관과 의식을 가진 청년들이 늘 도전하는 자세로 꿈을 향해 오롯이 나아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돕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