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국은행 "1분기 GDP 성장률 4.8% 추산···2분기 5.1%"
상태바
중국은행 "1분기 GDP 성장률 4.8% 추산···2분기 5.1%"
  • 이상석 기자
  • 승인 2024.04.01 20: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국은행은 1일 보고서에서 "대외 환경 측면에서 세계 수요의 온기와 국제 무역 심리 호전이 중국의 수출 증가세 반등에 기여하고 있다"고 밝혔다.
중국은행은 1일 보고서에서 "대외 환경 측면에서 세계 수요의 온기와 국제 무역 심리 호전이 중국의 수출 증가세 반등에 기여하고 있다"고 밝혔다.

[오피니언뉴스=이상석 기자] 중국 국유은행인 중국은행이 올해 1분기 중국 경제가 작년 동기 대비 약 4.8% 성장했을 것으로 추산했다.

중국은행은 1일 보고서에서 "대외 환경 측면에서 세계 수요의 온기와 국제 무역 심리 호전이 중국의 수출 증가세 반등에 기여하고 있다"고 밝혔다.

중국은행은 "대내적으로 소비가 예상보다 호조를 보이고 제조업 투자가 가속화하며, 생산이 꾸준히 회복되고 산업 고도화와 체질 전환이 뚜렷해지면서 내재적 성장 모멘텀이 강화되고 있다"고 덧붙였다.

서비스 소비의 잠재력이 한층 발휘되면서 올해 2분기 국내총생산(GDP) 성장률도 약 5.1%를 기록할 것으로 점쳐졌다.

인민은행은 인프라 투자의 높은 성장률을 유지하는 데 도움이 되는 포괄적인 범위의 정책 도구를 동원하는 재정 정책 지원도 크게 늘어날 것으로 기대했다.

중국은 지난달 양회(兩會·전국인민대표대회와 전국인민정치협상회의)에서 올해 경제 성장 목표를 5% 안팎으로 제시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