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종금, 5000억원 규모 유상증자 결의
상태바
우리종금, 5000억원 규모 유상증자 결의
  • 박준호 기자
  • 승인 2023.12.17 09: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자기자본 1.1조 상회 전망...중형 증권사 수준
우리종합금융 로고. 사진 제공=우리종합금융
우리종합금융 로고. 사진 제공=우리금융그룹

[오피니언뉴스=박준호 기자] 우리종합금융이 자본금 5000억원을 확충했다.

우리금융그룹의 자회사인 우리종금은 지난 13일 이사회를 열고 5000억원 규모의 유상증자를 결의했다고 17일 밝혔다.

이번 유상증자 결의안 통과로 우리종금 자기자본은 1조1000억원을 상회하게 된다. 이는 11~20위권 중형 증권사 수준으로 향후 우리종금이 기업금융과 증권업무 분야 등 IB(투자은행) 경쟁력을 확보해 우리금융의 비은행 경쟁력을 강화할 것으로 전망된다.

우리종금은 지난 8월 우리금융의 100% 완전 자회사로 편입됐다.

김응철 우리종금 대표이사는 "우리종금 유상증자는 영업한도 확대, 규제비율 안정성 확보 등으로 우리금융의 비은행 부문 경쟁력 강화를 위한 도약"이라며 "앞으로 단계적 자본확충을 지속 추진하면서 기업금융 경쟁력 강화를 위한 인력과 시스템 등을 확충해 우리금융 내 거래제공 역할을 수행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