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필드 수원, 수원시 슈퍼조합 손잡고 상생 본격화
상태바
스타필드 수원, 수원시 슈퍼조합 손잡고 상생 본격화
  • 김솔아 기자
  • 승인 2023.11.28 15: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8일 수원시 권선구에서 진행한 프랜차이즈형 슈퍼마켓 ’스몰벗’ 1호점 오프닝 행사에서 관계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제공=신세계프라퍼티

[오피니언뉴스=김솔아 기자] 신세계프라퍼티가 연말 스타필드 수원 개점을 앞두고 수원특례시 지역 상생 행보를 본격화한다고 28일 밝혔다.

신세계프라퍼티는 지난해 7월부터 경기남부수퍼마켓협동조합의 '프랜차이즈형 슈퍼마켓 추진 사업'을 지원해 왔다. 이날은 추진 사업의 결실로 조합의 프랜차이즈형 슈퍼마켓 '스몰벗' 1호점을 열었다.

스타필드 수원은 수원시 상인연합회, 수원시 소상공인연합회, 경기남부수퍼마켓협동조합 등 수원 지역 3개 상인 단체와 상생 협약을 모두 체결하고, 수원시·경기신용보증재단과 ‘일자리 창출 및 소상공인 지원을 위한 업무협약’을 진행하는 등 수원시 동반성장 파트너로서 실질적인 지원에 나서고 있다.

수원시 권선구에서 열린 스몰벗 1호점 개점식에는 김현수 수원특례시 부시장, 송철재 수원시 소상공인연합회 회장, 송유경 한국수퍼마켓협동조합 회장, 이임용 신세계프라퍼티 사업지원담당 등 관계자들이 자리했다. ‘스몰벗’은 작지만 강한 친구라는 뜻으로, 이번 1호점은 조합에서 직접 운영하는 시범 점포다. 

스타필드 수원은 지난해 7월부터 경기남부수퍼마켓협동조합 상인들과 만나 상권 분석에 나선 끝에 온라인 구매 및 편의점 확대에 대응하고, 지역 기반의 슈퍼마켓 활성화를 위해 동네 슈퍼마켓에 변화가 필요한 시점이라는 점에 공감했다.

이에 경기남부수퍼마켓협동조합의 ‘프랜차이즈형 슈퍼마켓 추진 사업’을 적극 지원해 슈퍼마켓 소상공인 경쟁력 확보 및 골목상권 강화에 이바지하기로 뜻을 모았다.

스타필드 수원은 경기남부수퍼마켓협동조합을 도와 ‘스몰벗’을 통해 슈퍼마켓 소상공인들이 점포를 시스템화하고 운영 방식을 체계화해 지속적인 성장과 매출 향상을 이룰 수 있도록 프랜차이즈형 슈퍼마켓 사업 추진을 지원할 계획이다.

그동안의 리테일 운영 노하우를 아낌없이 전수한다는 방침이다. 손익 분석부터 시스템 프로세스 구축, 인테리어 디자인, VMD 컨설팅, 사업비 지원 등 다방면에서 실질적인 도움을 이어간다.

신세계프라퍼티는 "향후 시범 점포의 운영 결과를 보완해 조합원이 기존 슈퍼마켓에서 ‘스몰벗’으로 전환할 때에도 도움을 제공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