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기차도 구독 서비스…'기아 플렉스 EV 라인' 출시
상태바
전기차도 구독 서비스…'기아 플렉스 EV 라인' 출시
  • 김상혁 기자
  • 승인 2020.03.26 11: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월 87만원에 니로·쏘울 전기차 자유로이 이용
앱으로 3일전 예약, 서울 시내 한정 무료 배·반송
코로나19로 모든 차량 실내 항균 소독
기아자동차가 전기차 구독 서비스 '기아 플렉스 EV'를 출시했다. 사진제공=기아자동차
기아자동차가 전기차 구독 서비스 '기아 플렉스 EV'를 출시했다. 사진제공=기아자동차

[오피니언뉴스=김상혁 기자] 기아자동차가 전기차 전용 새로운 구독서비스 '기아플렉스 EV 라인'을 출시했다고 26일 밝혔다.

'기아플렉스 EV 라인'은 월 87만원(부가세 포함)에 니로 전기차나 쏘울 전기차를 자유로이 이용할 수 있는 서비스다. 추가로 카니발 하이리무진은 월 1회 72시간 대여할 수 있다.

또 업계 최초로 월 6만9000원에 무제한 전기차 충전 서비스를 제공하는 옵션 상품도 마련했다. 3개월 묶음 요금제는 월 3만원 구독료 할인 혜택도 있다.

만 26세 이상의 운전면허(취득일로부터 1년 이상) 소지자가 이용 가능하다. 하이패스 및 주유비는 구독료에 포함되지 않는다.

'기아플렉스 EV 라인'은 모바일 앱을 통해 사용할 수 있다. 차량 이용이 필요한 고객은 3일 전까지 예약하면 원하는 시간과 장소로 탁송 받을 수 있다. 주말과 휴일도 가능하지만 배·반송 지역은 서울 시내로 한정된다.

현재 기아차는 '기아플렉스 EV 라인' 외에도 K9, 모하비, 스팅어 등 고급 라인으로 구성된 구독 서비스 '기아플렉스 프리미엄'을 운영 중이다. 이와 함께 코로나19 확산을 막기 위해 기아플렉스의 모든 차량을 대상으로 실내 항균소독을 실시하고 있다. 현재 구독 중인 이용자라면 오는 31일까지 가까운 오토큐를 방문해 무상 항균 서비스를 받을 수 있다.

기아차 관계자는 "'기아플렉스 EV라인'은 2025년까지 전기차 사업 체제로 전환하고 전기차 대중화를 선도하고자 하는 기아자동차의 미래 비전을 담아낸 모빌리티 서비스"라며 "기아차는 앞으로도 고객 분들이 손쉽게 기아자동차를 접할 수 있도록 다양한 서비스를 모색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