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큐온 캐피탈·저축은, 홍콩계 사모펀드에 6천억 매각
상태바
애큐온 캐피탈·저축은, 홍콩계 사모펀드에 6천억 매각
  • 이성노 기자
  • 승인 2019.06.10 19: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홍콩계 사모펀드 베어링PEA로 매각
애큐온저축銀, "홍콩계 매각 후 견조한 성장세 기대"

[오피니언뉴스=이성노 기자] 애큐온캐피탈과 애큐온저축은행이 홍콩계 사모펀트(PEF) 베어링프라이빗에쿼티아시아(PEA)로 인수됐다. 

ㅇ
애큐온캐피탈 관계자는 베어링PEA로 매각을 통해 견조한 성장세를 기대했다. 사진제공=애큐온캐피탈

10일 금융권에 따르면 베어링PEA는 애큐온캐피탈과 애큐온저축은행의 대주주인 미국계 사모펀드 JC플라워로부터 애큐온캐피탈 지분 97%와 애큐온캐피탈의 완전 자회사인 애큐온저축은행을 인수하는 주식매매계약(SPA)을 지난 5일 체결했다. 전체 인수금액은 약 6000억원 수준으로 알려졌다.

애큐온캐피탈 관계자는 "베어링PEA로 인수된 이후에도 사업 확대와 리스크 관리 기조는 계속될 것으로 보인다"면서 "인프라 투자를 통해 견조한 성장세를 기대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서 "조만간 주주와 미팅을 통해 기업의 전략적인 방향이 설정될 것"이라고 덧붙였다. 

이번 협상에는 우리은행이 약 2800억원 규모의 인수금융을 지원한다. 또한, 애큐온캐피탈의 상환전환우선주(RCPS)도 300억원 규모로 인수한다. 업계에서는 향후 우리은행 또는 우리금융그룹을 유력 인수 후보자로 보고있다. 

우리금융그룹 관계자는 "IB 본연의 업무일 뿐이며 향후 인수 가능성은 매우 낮다"고 말했다. 

아주캐피탈의 최대주주(지분율 74%)인 사모펀드 웰투시제3호 지분 50%를 보유하고 있는 우리금융은 향후 아주캐피탈은 물론 아주캐피탈이 100% 지분을 가지고 있는 아주저축은행 인수에 관심이 높은 것으로 알려졌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