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전체 22건) 제목보기제목+내용
[동남아] 아시안게임 개최지 팔렘방은 고대 해상제국의 수도
18일 제18회 아시안게임이 인도네시아 수도 자카르타와 옛수도 팔렘방에서 막을 올렸다.자카르타가 인도네시아의 수도인 것은 잘 알려져 있는 사실이지만, 팔렘방은 어떤 도시일까.팔렘방(Palembang)은 인구 108만명으로, 인도네시아에서는 9위, 수마...
김인영 기자  2018-08-18 13:21
[동남아] 싱가포르, 강제로 떠밀려 독립한 강소국
1965년 8월 9일 정오 리콴유(李光耀)는 기자회견을 하면서 감정을 이기지 못하고 눈물을 쏟았다. 그는 연설을 20분간이나 중단하기도 했다. 말레이시아 연방에서 축출된 외로운 싱가포르 섬을 어떻게 이끌어야 할지 앞이 캄캄했기 때문이다.이날 싱가포르는...
김인영 기자  2018-05-11 19:38
[동남아] 마하 간다 종으로 본 「뜻밖에 미얀마」
조용경씨가 쓴 「뜻밖에 미얀마」라는 기행집에 이런 스토리가 나온다. 이 스토리는 책 제목 그대로 「뜻밖에 미얀마」를 이해하는 중요한 단서를 제공한다. 첫째, 미얀마는 불교국가라는 점이다. 저자에 따르면 2015년 기준으로 미얀마 인구의 89.5%가 불...
김인영 기자  2018-05-07 14:57
[동남아] 인도양 낙원 몰디브에 이복형제간 정치 내전
몰디브는 우리나라 사람들에게도 많이 알려져 있는 나라다. 지구상에 가장 아름다운 산호섬, 신혼여행지, “몰디브 가서 모이또 한잔하자”는 영화멘트 등….인도양의 섬나라로, 인구 약 40만의 회교국가다. 섬의 숫자만 1,192개나 된다고 한다...
김인영 기자  2018-02-06 20:46
[동남아] 박항서 열풍으로 본 한-베트남 역사적 인연
박항서(59) 감독이 베트남 축구팀을 세계 U-23 세계대회 준우승으로 이끈 공로로 베트남에서 영웅 대접을 받고 있다는 뉴스가 한국사람들에게도 흐믓하게 들려 왔다. 그는 ‘베트남의 히딩크’라는 별명을 얻고 있다고 한다. 그가 귀국한 28일 베트남 공항...
김인영 기자  2018-01-29 12:32
[동남아] 동남아 유일의 백인 왕조…사라와크 브룩 왕가
동남아시아 역사에 유일한 백인 왕조가 있었다. 보르네오섬 사라와크(Sarawak)주를 다스리던 영국계 브룩(Brooke) 왕조다. 브룩 왕조는 2차 대전 직후에 몰락하고, 사라와크주는 현재 말레이시아 연방에 속해 있다.시조는 제임스 브룩(James B...
김인영 기자  2018-01-25 19:20
[동남아] 앙코르제국의 몰락③…계급질서의 붕괴?
베르사이유 궁전보다 더 큰 궁궐을 짓고 피라미드보다 웅대한 묘당을 건설하며 미켈란젤로만큼 뛰어난 조각을 창조한 거대한 앙코르 제국은 1431년 멸망한 후 캄보디아 국민들의 기억 속에서 사라진다. 지금 인도차이나라고 불리는 지역의 대부분, 즉 태국, 버...
김인영 기자  2018-01-24 19:21
[동남아] 앙코르제국의 몰락②…여성 우위의 사회
앙코르 와트를 유럽에 널리 소개한 앙리 무오에 앞서 1850년 서양인으로는 처음으로 그곳을 방문한 사람은 프랑스의 샤롤 에밀 부유보(Charles-Émile Bouillevaux) 신부였다. 그는 파리의 베르사이유 궁전보다 웅대한 건축물을...
김인영 기자  2018-01-23 17:43
[동남아] 앙코르제국의 몰락①…9~14C 인도차이나 석권
몇 년전에 캄보디아 씨엠립(Siem Reap)에 있는 크메르왕국의 고대 유물을 둘러보고 온 적이 있다. 그땐 앙코르 와트에 대한 막연한 기대감만 가지고 떠났다. 어느날 TV 다큐멘터리를 보았더니 서양의 한 탐험가에 의해 밀림지대에 오랫동안 감추어진 비...
김인영 기자  2018-01-22 18:22
[동남아] 인도네시아 고도 족자카르타 역사의 비밀
인도네시아 자카르타에서 비행기로 한 시간 거리에 족자카르타(Yogyakarta)라는 고도(古都)가 있다. 불교사원과 힌두사원들이 많이 있어 한국 사람들에게도 잘 알려진 관광지다. 대표적인 사원으로는 세계 7대 불가사의 중 하나로 꼽히는 불교사원 보르부...
김인영 기자  2018-01-12 17:28
[동남아] 몽골군의 자바섬 침공…두 번째 해전 패배
유라시아 대륙을 제패한 몽골 제국이 유독 해전에는 약했다. 원(元) 세조 쿠빌라이는 고려와 연합군을 편성해 1274년과 1281년 두차례에 걸쳐 일본을 침공했지만 실패했다. 원인은 신풍(神風, 카미카제)라는 태풍 때문이라고 한다.쿠빌라이는 일본 침공에...
김인영 기자  2018-01-11 15:48
[동남아] 비운의 캄보디아 여왕 메이…베트남의 허수아비
19세기초, 베트남이 캄보디아를 지배한 적이 있었다. 1835~1847년 사이 13년 간이다.이 시기에 캄보디아에 허수아비 왕이 있었는데, 그는 캄보디아 역사상 유일한 여왕이었다.이름은 앙 메이(Ang Mey), 1815년에 태어나 1874년 59세의...
김인영 기자  2017-08-05 13:24
[동남아] 베이징에서 벌어진 고려-베트남 유학자 대결
베트남에서 국부로 추앙받고 있는 호 치 민(Ho Chi Minh, 胡志明)은 젊은 시절에 조선 최고의 실학자 다산(茶山) 정약용(丁若鏞)의 『목민심서』(牧民心書)를 감명 깊게 읽었다. 그는 정약용의 문집에 심취해 정약용 기일...
김인영 기자  2017-07-19 15:36
[동남아] 파란의 베트남 세 왕녀가 맺어준 800년의 인연
올해로 한·베트남 수교 25주년을 맞는다. 면밀히 들여다 보면, 우리나라는 1956년 베트남 공화국(월남)과 수교했지만, 1975년 사이공 함락으로 외교관계가 단절됐고, 지금의 베트남(당시 월맹으로 불렀다)과는 1992년 재수교한 것이다.수교 25주년...
김인영 기자  2017-06-30 19:55
[동남아] 베트남 여왕의 비극…고려로 망명한 왕자
1천년이나 되는 기나긴 중국의 지배를 끊고 베트남은 939년 응오 꾸엔(吳權)에 의해 독립 왕조를 열었다. 중국으로부터 독립했지만, 베트남 정정은 지역별로 할거하던 지배자들에 의해 수시로 왕조가 명멸하는 혼란기가 지속되었다.처음으로 안정된 왕조는 리(...
김인영 기자  2017-06-25 16:39
[동남아] [베트남사⑥] 프랑스, 조력자에서 지배자로
응우옌 푹 아인은 1802년 황제에 오르고, 떠이 썬 일당과의 전쟁에서 도움을 준 프랑스 사람들을 궁정에 두었고, 카톨릭에 대해서도 관용적인 입장을 취했다. 그러나 그의 후계자들은 보수적으로 돌아서 유교주의에 입각해 서양 문물을 배척했다. 푹 아인을 ...
김인영 기자  2017-06-03 14:44
[동남아] [베트남사⑤] 서양 군사기술로 일어선 응우옌 왕조
파멸은 인간을 나약하게 한다. 아무것도 없는 존재, 생존 본능만 남은 존재…. 떠이 선(西山) 반란군에 쫓긴 어린 왕 응우옌 푹 아인(阮福映)은 왕과 왕세자를 비롯, 무수한 왕족들이 살해당하는 와중에 구사일생으로 살아남았다. 그는 메콩 지...
김인영 기자  2017-05-31 16:20
[동남아] [베트남사④] 세계 최초 농민 정권-떠이 썬 왕조
한국 역사에 갑오농민전쟁(동학혁명, 1894년), 중국에 태평천국의 난(1850~1864)이 있다면, 베트남 역사에 떠이 썬(西山) 운동(1771~1802)이라는 농민 혁명운동이 있다. 한국과 중국의 농민 전쟁은 실패로 귀결되었지만, 베트남의 떠이 썬...
김인영 기자  2017-05-30 16:44
[동남아] [베트남사③] 남북 대결과 메콩강 개척
중국 명(明)나라의 21년간 지배를 종식시키고 1428년 레(黎) 왕조가 들어섰다. 이성계가 조선을 건국한지(1392년) 36년 째 되던 해다.레 왕조는 베트남에서는 최장수 왕조였다. 1788년까지 369년간 무려 27대 황제가 군림했다. 하지만 초기...
김인영 기자  2017-05-28 17:47
[동남아] [베트남사②] 왕조 바뀔 때마다 침공한 중국
기원전 111년부터 서기 939년까지 무려 1,050년동안 베트남을 지배한 중국은 베트남의 독립을 두고 보지 않았다. 남복조 시대의 분열 속에 중국은 남쪽 통치지역이 떨어져 나가는 것을 막지 못했지만, 중원이 다시 통일되어 힘이 강해지면서 호시탐탐 침...
김인영 기자  2017-05-27 16:37
여백
회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 용산구 한강로 1가 50-1 용산파크자이 디-412호  |  대표전화 : 02)780-9533   |  팩스 : 02) 780-9545
등록번호 : 서울 , 자00502  |  발행·편집인 : 김인영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송현 Copyright © 2018 오피니언뉴스. All rights reserved.